페이지상단으로이동

LG CNS, "식재료 유통에 블록체인 기술 접목"

    • 입력 2019-07-09 13:39

LG CNS는 9일 식재료 유통구조에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하기 위해 식재료 유통 전문업체 ‘세이정보기술’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LG CNS의 블록체인 기술력과 세이정보기술의 관련 사업역량을 결합해, 블록체인 기반 농산물 유통 플랫폼을 개발할 예정이다.

LG CNS는 작년 5월 출시한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 ‘모나체인’과 기반 기술을 지원하고, 세이정보기술은 플랫폼에서 제공되는 서비스를 개발하게 된다.

기업은 모나체인을 통해 작년 6월 한국조폐공사 사업을 수주했다. 올해 2월에는 모바일 고향사랑상품권 플랫폼 '착'을 개발, 일부 지방자치단체에 이를 지원하고 있다.

지난 4월부터는 국가주도 12대 블록체인 공공선도 시범과제로 제주도의 폐배터리 유통이력 관리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전기차용 배터리 규격과 생산일 등 자세한 스펙부터 입고, 검사, 출고 등 이력이 블록체인 상에 기록되는 시스템이다.

세이정보기술은 농산물 및 급식 식재료 분야에 특화된 사업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식품 공급업체와 품질·유통을 관리하는 급식센터, 공공급식시설 간 식재료의 원활한 유통을 위해 수발주 시스템을 구축·운영하였으며, 이를 통해 충청남도 및 세종시 초·중·고 학교급식, 서울시 어린이집 및 아동센터 등 공공급식을 지원하고 있다.

생산부터 가공, 판매, 구매, 소비까지 모든 정보를 실시간으로 저장하고 공유하는 모나체인 기반 식자재 유통 플랫폼을 통해, 소비자가 음식의 생산과정을 더욱 투명하게 확인하게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닫기